2023.09.24 (일)

  • 맑음동두천 13.6℃
  • 구름조금강릉 16.2℃
  • 맑음서울 18.1℃
  • 맑음대전 17.2℃
  • 맑음대구 15.5℃
  • 구름조금울산 19.9℃
  • 맑음광주 17.0℃
  • 구름조금부산 20.4℃
  • 구름조금고창 14.5℃
  • 흐림제주 23.3℃
  • 맑음강화 16.9℃
  • 맑음보은 12.6℃
  • 맑음금산 13.7℃
  • 구름조금강진군 16.4℃
  • 구름많음경주시 16.3℃
  • 구름조금거제 20.6℃
기상청 제공

인천공항서 달아난 외국인 2명 모두 검거…경찰, 구속영장 신청

입국 불허 판정을 받았다가 인천공항 울타리를 넘어 도주한 외국인 2명이 모두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공항경찰단은 카자흐스탄 국적 A(18)씨를 29일 오전 4시 서울 출입국 외국인청에서 붙잡았다고 밝혔다. 지난 26일 인천공항 터미널 1층 버스 게이트 창문을 깨고 달아난지 사흘만이다.

 

앞서 경찰은 지난 26일 오후 9시쯤 대전에서 함께 달아난 B(21)씨를 붙잡았다.

 

경찰은 이들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수사를 이어갈 계획이다.

 

이들은 지난 26일 오전 4시 20분쯤 인천 중구 인천공항 제4활주로 북측 지역 외곽 울타리를 넘어 달아났다.

 

앞서 지난 24일 오전 입국 불허 판정을 받은 이들은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출국대기실에서 송환 비행기를 기다리고 있었다.

 

그러다가 대기실을 빠져나와 터미널 1층 버스 게이트 창문을 깨고 달아났다.

 

인천공항 외곽 울타리에는 위쪽에 철조망과 적외선 감시장비, 경비 센서 등이 설치돼 있다. 당시 침입 감지 시스템에 이상 신호를 확인한 인천공항공사는 경찰에 신고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최태용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