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4 (토)

  • 흐림동두천 0.8℃
  • 흐림강릉 0.9℃
  • 서울 2.4℃
  • 대전 1.6℃
  • 대구 3.6℃
  • 흐림울산 4.2℃
  • 광주 3.6℃
  • 흐림부산 5.1℃
  • 흐림고창 3.2℃
  • 흐림제주 8.1℃
  • 흐림강화 1.5℃
  • 흐림보은 1.3℃
  • 흐림금산 1.3℃
  • 흐림강진군 3.8℃
  • 흐림경주시 4.3℃
  • 흐림거제 5.9℃
기상청 제공

안양대 출신 바리톤 정윤호, '제42회 해외파견 콩쿠르' 3위 입상

 

안양대학교는 음악학과 졸업생인 바리톤 정윤호씨가 ‘제42회 해외파견 콩쿠르’에서 3위에 입상했다고 7일 밝혔다.

 

정윤호씨는 (사)한국음악협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콩쿠르 본선에서 베르디 오페라 팔스타프 중 ‘E Sogno O Realta’와 가곡 ‘산아’를 불러 입상했다.

 

심사위원들은 그의 수준 높은 작품 해석과 표현력을 높이 평가했다.

 

정 씨는 올해 안양대 음악학과 성악전공을 졸업한 뒤 현재 이탈리아에서 유학하고 있으며 비엔나 국제음악콩쿠르에서 1위, 예전국제음악콩쿠르 1위, 음악교육신문 콩쿠르 대상을 받은 바 있다.

 

오동국 음악학과 교수는 “그는 높은 열정과 진정성으로 모든 음악작품을 세심히 공부하는 학생이었다”며 “그가 앞으로 훌륭한 성악가로 성장해 안양대의 위상을 크게 떨치리라 믿는다”고 말했다.

 

한편 1982년 개설된 안양대 음악학과 성악전공은 테너 정찬혁이 '카세르타 국제성악콩쿠르' 우승, 바리톤 김경배가 '벨리니 국제성악콩쿠르' 수상, 소프라노 김은경이 '마우로 파가노 국제성악콩쿠르' 수상, 메조소프라노 박현솔이 '벨루노 국제성악콩쿠르'에서 수상하면서 실력 있는 차세대 성악가를 배출하는 산실로 주목받고 있다.

 

[ 경기신문 = 송경식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