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8.0℃
  • 흐림강릉 3.5℃
  • 구름많음서울 8.9℃
  • 구름많음대전 9.1℃
  • 흐림대구 8.3℃
  • 구름많음울산 6.5℃
  • 구름조금광주 10.8℃
  • 구름많음부산 9.4℃
  • 구름조금고창 8.0℃
  • 구름조금제주 9.5℃
  • 구름조금강화 8.1℃
  • 구름많음보은 7.8℃
  • 구름많음금산 8.3℃
  • 구름조금강진군 12.0℃
  • 흐림경주시 6.6℃
  • 구름많음거제 9.5℃
기상청 제공

인천 남동구서 노숙하던 60대 남성…박종효 구청장 도움에 보금자리 마련

박 구청장 소래포구서 A씨 발견…소래포구축제서 재발견 뒤 도움
주소지 남동구 긴급 주거지로 이전, 신분증 재발급, 생필품 지원

 

인천 남동구에서 오랫동안 노숙생활을 하던 한 남성이 박종효 구청장의 도움으로 따뜻한 보금자리를 갖게 됐다.

 

남동구는 최근 소래포구 일대에서 노숙 생활을 하던 A씨(62)에게 긴급 주거지 안내를 비롯한 복지 서비스를 제공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13일 공식 일정차 소래포구를 찾았던 박 구청장은 우연히 A씨를 발견했다.

 

박 구청장은 구 사회보장과와 논현1동 행정복지센터에 A씨에 대한 도움을 요청했다.

 

담당자가 현장에 도착했을 당시 A씨는 이미 떠난 상태였다. 하지만 며칠 뒤 소래포구축제 어죽시식회에 나타난 A씨를 박 구청장이 알아보고 논현1동 행정복지센터에 연계했다.

 

센터는 A씨와 면담을 진행한 뒤 앞으로도 노숙생활을 반복할 우려가 있다고 판단해 긴급 지원에 나섰다.

 

먼저 다른 지역에 있던 A씨 주소지를 남동구 긴급 주거지로 이전하고 신분증을 재발급했다.

 

식료품과 이불 등 생필품을 지원하고, 기초생활수급 신청 등 지원을 통해 A씨가 다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도왔다.

 

앞으로도 센터는 A씨가 자립해 안정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기울일 예정이다.

 

박미경 논현1동장은 “어려운 이웃이 도움을 필요로 할 때 손을 내밀고 함께 고민하는 든든한 복지안전망이 되겠다”며 “앞으로도 관심과 지원이 필요한 이웃을 찾아 함께 사는 남동구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박지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