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월)

  • 맑음동두천 17.7℃
  • 맑음강릉 21.1℃
  • 맑음서울 17.6℃
  • 구름조금대전 19.2℃
  • 구름조금대구 20.5℃
  • 구름많음울산 21.8℃
  • 구름많음광주 19.9℃
  • 구름많음부산 22.2℃
  • 구름조금고창 ℃
  • 구름많음제주 20.9℃
  • 맑음강화 17.7℃
  • 구름조금보은 17.8℃
  • 구름조금금산 18.6℃
  • 구름많음강진군 19.5℃
  • 구름조금경주시 21.1℃
  • 구름많음거제 21.9℃
기상청 제공

신용보증기금, 9월 P-CBO 7942억 발행

녹색자산유동화증권 1160억 원 포함
총 311개 중소·중견기업 자금 지원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최원목)은 금융시장 안정과 기업의 원활한 자금조달 지원을 위해 오는 26일 7942억 원 규모의 P-CBO를 발행한다.

 

신보 P-CBO 보증은 개별기업이 발행하는 회사채 등을 기초자산으로 유동화증권을 발행해 기업이 직접금융시장에서 장기자금을 안정적으로 조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다.

 

이번 발행을 통해 총 311개 중소·중견기업에 고정금리 장기자금이 지원되며 이 중 128개 기업 4410억 원은 3년 만기 신규자금이다.

 

특히 신보는 63개 중소기업 1160억 원의 신규자금을 녹색자산유동화증권으로 발행해 우수 녹색기업의 녹색경제활동을 위한 시설 및 운전자금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지난 4월 신보가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체결한 ‘녹색자산유동화증권 발행 업무협약’에 따라 이번 녹색자산유동화증권에 편입되는 중소기업은 발행일로부터 1년간 4%p의 이자 지원(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3년간 연율 0.2%p 이내의 금리 감면(신용보증기금) 혜택을 받는다.

 

신보 관계자는 “이번 녹색자산유동화증권 발행은 고금리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들의 금융비용 부담 경감과 ESG 경영실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신보는 중소·중견기업의 녹색채권의 지속적인 발행으로 녹색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녹색금융 선도기관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이지민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