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7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도로위 돌발상황 AI가 알려준다"… 화성시 '전국최초 첨단시스템' 내년 가동

대중교통 활용한 실시간 GPS 및 AI 기반 ‘화성형 디지털도로시스템’ 구축
운전자들에게 신속하게 우회도로 안내하거나 2차 사고를 예방하는 효과 기대.

 

화성시가 전국 최초로 도로에서 발생하는 각종 돌발상황을 인공지능(AI)으로 감지하고 알려주는 ‘화성형 디지털도로시스템’을 내년부터 가동한다고 5일 밝혔다.

 

화성형 디지털도로시스템은 GPS 및 AI를 기반으로 도로에서 발생하는 돌발상황(포트홀, 도로균열, 낙하물, 노면표시 불량 등) 정보를 실시간으로 수집해 이를 도로운영 관리부서에 전달해 2차 사고를 예방하고 상황 대처 시간을 줄일 수 있는 시스템이다.

 

시는 지난 4월까지 화성시 관내 H버스 및 법인택시에 AI도로분석단말기 70대를 설치하고 11월 수집 정보의 테스트를 완료했다.

 

시는 2024년부터는 도로관리 관련 부서에 운영프로그램을 배포하고 화성형 디지털도로시스템을 본격 운영해, 도로위 돌발상황을 첨단 시스템 기반으로 관리해 위험상황을 사전에 예방할 계획이다.

 

또한, AI도로분석단말기를 쓰레기 수거 및 도로 청소차량 등에도 확대 설치해 첨단도로관리 수집·관리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시민의 안전은 무엇보다 중요한 시장의 책무”라며 “화성형 디지털도로시스템을 통해 도로위 시민의 안전을 위해 시스템 정책을 확대 적용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최순철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