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3 (금)

  • 흐림동두천 -1.9℃
  • 흐림강릉 -1.5℃
  • 서울 -0.3℃
  • 대전 1.2℃
  • 흐림대구 2.5℃
  • 울산 2.7℃
  • 광주 3.5℃
  • 흐림부산 3.2℃
  • 흐림고창 3.9℃
  • 제주 8.0℃
  • 흐림강화 -1.7℃
  • 흐림보은 1.2℃
  • 흐림금산 1.1℃
  • 흐림강진군 4.3℃
  • 흐림경주시 2.0℃
  • 흐림거제 4.4℃
기상청 제공

尹, 이동관 방통위원장 후임에 김홍일 권익위원장 지명

대검찰청 중앙수사부장·부산고등검사장 지낸 檢 출신
대통령실 “치우치지 않는 균형 감각…방통위 적임자”
교육부 차관에 오석환·국가보훈부 차관에 이희완 임명

 

윤석열 대통령은 6일 자진사퇴한 이동관 전 방송통신위원장의 후임으로 김홍일 권익위원장을 지명했다.

 

김대기 비서실장은 이날 용산 대통령실에서 윤 대통령이 이같이 결정했다고 전했다.

 

그는 김홍일 방통위원장 신임 후보자에 대해 “2013년 부산고등검찰청 검사장을 끝으로 검찰에서 물러나 10년 넘게 변호사와 권익위원장으로 지내며 법조계와 공직을 두루 맡았다”고 했다.

 

이어 “어린 시절 소년가장으로 일하면서 세 동생의 생계와 진학을 홀로 책임지고 뒤늦게 대학에 진학한 뒤 법조인 된 입지전적의 인물”이라고 덧붙였다.

 

김 비서실장은 “방통위는 이해관계가 첨예하게 충돌하고 현안이 산적해 있다. 그 어느 때보다 공명정대한 업무처리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법과 원칙에 대한 확고한 소신과 어디에도 치우치지 않는 균형 감각으로 방통위의 공정성과 독립성을 지켜낼 적임자라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김홍일 후보자는 대검찰청 중앙수사부장과 부산고검장을 지낸 인물이다. 충남 예산 출신으로, 충남대 법학과 졸업 후 사법시험에 합격해 사법연수원 15기를 수료했다.

 

김 후보자는 인사말에서 “제가 절차를 거쳐서 임명이 된다면 국민에게 신뢰받고 사랑받는 공정한, 그리고 독립적인 방송통신이 되도록 최선을 다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교육부 차관에는 오석환 대통령실 교육비서관, 국가보훈부 차관에 이희완 해군 대령이 각각 임명됐다. 이 대령은 과거 제2연평해전에 참전한 인물이다.

 

[ 경기신문 = 김한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