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3 (일)

  • 맑음동두천 4.5℃
  • 맑음강릉 7.5℃
  • 연무서울 4.9℃
  • 박무대전 7.1℃
  • 맑음대구 8.2℃
  • 맑음울산 8.2℃
  • 연무광주 8.9℃
  • 맑음부산 7.8℃
  • 맑음고창 9.3℃
  • 흐림제주 8.9℃
  • 구름조금강화 5.4℃
  • 구름많음보은 5.3℃
  • 구름많음금산 5.9℃
  • 흐림강진군 4.6℃
  • 구름조금경주시 8.4℃
  • 맑음거제 9.3℃
기상청 제공

분당서울대병원 건강증진센터 이규환 교수, 제3회 김우중 의료인상 수상

중증장애 이겨낸 치과의사, 장애인에 대한 투철한 봉사정신으로 장애인 건강 증진에 기여
수십 차례 교육과 강연 후원 통해 장애인 구강관리 서비스의 질 향상
이 교수 “어제보다 조금 더 따뜻한 사람이 되자"

 

분당서울대병원은 최근 연세대학교 백양누리 지하1층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제 3회 김우중 의료인상 시상식’에서 건강증진센터(치과) 이규환 교수가 ‘의료인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11일 밝혔다.

 

김우중 의료인상은 대우 그룹 비영리법인 대우재단 주관으로 그늘진 곳에서 인술을 베풀고 나눔과 사랑을 실천하는 보건의료인의 사기를 진작시키고 사회적 귀감으로 널리 알리고자 제정됐다.

 

이규환 교수는 불의의 사고로 1급 최중증 장애인(사지마비)이 되었음에도 불구하고 불굴의 정신과 노력으로 장애를 이겨내고 의사가 돼 현재까지 분당서울대병원 교수로 봉직하고 있다. 장애인에 대한 투철한 봉사정신으로 장애인의 건강 증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의료인상’을 수상하게 됐다.

 

그는 2008년부터 현재까지 장애인복합복지관, 노인종합복지관, 장애인협회 등 다양한 기관에서 장애인의 구강건강 증진과 재활을 위해 세밀한 검사와 상담을 제공하고 치료와 연계해 왔다. 또, 수십 차례의 교육과 강연 후원을 통해 장애인 구강건강을 향상시키는데 기여했다.

 

이규환 교수는 “‘어제보다 조금만 더 따뜻한 사람이 되자’라는 좌우명처럼 앞으로도 어려운 환경에 처한 장애인과 이웃들을 위해 따뜻함을 전하고 싶다”며 수상소감을 전했다.

 

앞서 이규환 교수는 장애인 구강보건 증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9년 보건복지부 장관상 및 제 8회 윤광열치과의료봉사상을 수상한 바 있다.

 

[ 경기신문 = 김대성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