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3 (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제26대 평택직할세관장 '양승혁' 취임

'기업과의 적극적인 소통과 지원'
평택세관 기능확대에 최선의 노력

“글로벌 경제 불확실성 속에서 국가경제 활력 제고를 위해 수출입 제조·물류기업들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입니다!”

 

제26대 양승혁 평택직할세관장의 취임 첫일성은 ‘기업과의 적극적인 소통과 지원’이었다.

 

8일 취임한 양 세관장은 지난 2004년 행정고시 47회로 공직에 첫발을 내딛은 후 심사정책과장, 정보데이터기획담당관, 조사총괄과장, 감찰팀장, 외화조사과장, 관세국경감시과장 등 관세청 내 핵심 보직을 두루 역임했다.

 

양승혁 세관장은 취임사를 통해 “평택세관은 34개 전국 세관 중 해상특송 수입통관 1위, 수출용보세공장 밀집지역 1위인 중부권 핵심세관”이라며 “반도체·자동차·바이오 등 경기남부 및 충청권에 밀집한 국가첨단 수출산업을 통합 지원하기 위해 평택세관 기능 확대에 함께 노력하자”고 밝혔다.

 

이어 양 세관장은 “기업과의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현장 애로사항을 신속히 해결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려 달라”면서 “아울러 디지털 대전환의 시대에 발맞춰 국민과 기업이 만족할 수 있는 세관헹정혁신 방안을 적극 발굴해 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끝으로 양 세관장은 “국민의 생활에 막대한 영향을 끼치는 마약 등 불법 물품의 국내반입을 차단하기 위해 빈틈없는 통관감시 체계를 구축하고, 유관기관과 공조를 강화해 국민건강·사회안전 위험 물품이 관세국경을 넘지 못하도록 원천 차단하는데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시대에 맞지 않은 규제는 과감하게 폐지해 국민들의 행정부담을 완화해 나가겠다고 밝힌 양승혁 세관장은 평소 합리적인 의사결정과 소신있는 업무추진으로 대내·외 신망이 두터운 인물로 알려졌다.

 

[ 경기신문 = 박희범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