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월)

  • 맑음동두천 14.0℃
  • 맑음강릉 19.2℃
  • 맑음서울 14.5℃
  • 맑음대전 16.4℃
  • 구름조금대구 18.7℃
  • 구름많음울산 22.1℃
  • 구름조금광주 16.5℃
  • 박무부산 20.9℃
  • 구름조금고창 ℃
  • 흐림제주 18.5℃
  • 맑음강화 15.4℃
  • 구름조금보은 15.3℃
  • 맑음금산 15.9℃
  • 구름많음강진군 18.1℃
  • 구름조금경주시 20.1℃
  • 구름조금거제 20.9℃
기상청 제공

이낙연 “‘진짜 민주당’ 다시 시작 하겠다”…개혁신당 결별

李 “부실한 통합결정, 부끄러운 결말”
이준석에 선거권 위임 표결 강행 원인
민주 하위 20% 의원에 ‘시그널’ 보내
李·金, 새미래 공동대표로 활동 재개

 

“죄송합니다. 다시 시작하겠습니다.”

 

이낙연 개혁신당 공동대표가 20일 제3지대 빅텐트 ‘개혁신당’과 결별을 선언했다. 제3지대 신당들이 총선 빅텐트를 구축한 지 11일만이다.

 

이낙연 공동대표는 이날 새로운미래(새미래)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부실한 통합결정이 부끄러운 결말을 낳았다”며 ‘진짜 민주당’을 세우겠다고 밝혔다.

 

새미래를 상징하는 남색과 연두색이 교차된 넥타이를 매고 회견장에 들어선 이낙연 공동대표는 현장 여건상 앉아서 입장문을 발표하는 것에 대해 사전 양해를 구했다.

 

이어 그는 “크게 양보하며 통합을 서둘렀지만 여러 문제에 부닥쳤고, 통합주체들의 합의는 부서졌다”고 말했다.

 

전날(19일) 최고위원회의에서 이준석 공동대표에게 선거 전권을 위임하는 안이 표결로 강행처리되자 이낙연 공동대표 등 새미래 측은 ‘합의 위반’을 주장하며 파열음이 거세졌다.

 

이낙연 공동대표는 “도덕적 법적 문제에 짓눌리고 1인 정당으로 추락해 정권견제도, 정권교체도 어려워진 민주당을 대신하는 ‘진짜 민주당’을 세우겠다”고 강조했다.

 

‘진짜 민주당’ 발언은 현재 하위 20% 통보에 반발하고 있는 민주당 현역 의원들을 향한 새미래의 일종의 ‘시그널’이라는 해석을 낳는다.

 

이에 대해 함께 자리한 김종민 의원은 “어제오늘 많은 분들(민주당 현역)과 통화했다”며 “(민주당은) 전혀 브레이크가 없는 공천 파동이 일어나는 양상이고, 이에 대한 민주당 의원들의 대응이 있을 것”이라고 전하며 대화를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앞서 국고보조금 지급을 위해 개혁신당에 입당했던 김 의원은 탈당하고, 법적 합당 후 일괄 입당을 계획했던 이낙연 공동대표는 별다른 절차 없이 다시 김 의원과 새미래 공동대표로 활동한다.

 

기존 개혁신당 당원들의 잇따른 탈당과 민주당의 하위 20% 통보에 반발하는 민주당 의원들의 대거 이탈 조짐을 두고 일각에서는 새미래가 기호 3번으로 올라갈 것이란 관측도 나온다.

 

박상병 정치평론가는 “현역들이 컷오프로 민주당을 탈당하면 새미래로 갈 가능성이 높다”며 “(제3지대 빅텐트 무산으로) 새미래가 기호 3번이 될 가능성이 더 높아진 것”이라고 진단했다.

 

한편 이준석 공동대표는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개혁신당은 특정 정파가 이탈한다고 하더라도 계속 가겠지만 빅텐트에 대한 국민적 우려가 생길 것”이라며 “이낙연 공동대표와 새미래 측에서 꼭 파국으로까지 가야 한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 경기신문 = 김한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