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5 (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경기도, GTX-A·C 연장 위한 협약 체결…국토부 등 8개 기관

충남·화성·평택·오산·동두천·천안·아산 등 참여
A노선 평택 연장, C노선 동두천·평택 연장 관련
사업추진 여건 개선, 운영 최적화 등 협력 약속

 

경기도가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A노선(운정~동탄)을 평택까지, GTX C노선(덕정~수원)을 동두천, 충남 아산까지 연장하기 위해 국토부 및 7개 지방자치단체와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오후석 도 행정2부지사는 22일 국토교통부 대회의실에서 이같은 내용을 담은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A·C노선 연장을 위한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9개 기관은 GTX-A 평택 연장사업과 GTX-C 동두천·평택 연장사업 본선 개통시기를 고려해 신속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협력을 약속했다.

 

또 GTX-A·C 연장사업 수요 확보, 사업추진 여건 개선, 운영 최적화, 타당성 검증, 인허가 등 사업 절차 이행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오 부지사는 “지역 균형발전이나 도민의 삶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기반 시설의 확충이 핵심”이라며 “각종 개발사업으로 증가하는 광역교통 수요에 대응하고 도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GTX 노선이 연장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도는 지난 2020년 2월 덕정~수원 노선으로 추진 중인 GTX-C노선의 화성·오산·평택 연장을 위해 각 지자체와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하는 등 지속적으로 협력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박상우 국토교통부 장관, 김태흠 충청남도지사, 정명근 화성시장, 정장선 평택시장, 이권재 오산시장, 박형덕 동두천시장, 박상돈 천안시장, 박경귀 아산시장 등이 참석했다.

 

[ 경기신문 = 이근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