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4 (일)

  • 구름많음동두천 30.4℃
  • 흐림강릉 22.7℃
  • 구름많음서울 31.3℃
  • 구름많음대전 29.0℃
  • 대구 23.8℃
  • 흐림울산 24.3℃
  • 흐림광주 25.0℃
  • 흐림부산 23.9℃
  • 흐림고창 25.9℃
  • 흐림제주 25.1℃
  • 구름조금강화 30.8℃
  • 흐림보은 26.0℃
  • 구름많음금산 28.2℃
  • 흐림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3.6℃
  • 흐림거제 23.9℃
기상청 제공

안양 전기버스 충전소 설치 중단...안양시 중재로 일단락

 

안양시의 적극적인 중재로 주민들과 갈등을 빚던 운수회사의 전기버스 충전소 설치문제가 해결됐다.

 

15일 시에 따르면 해당 운수회사는 안양시 동안구 호계동 791-2 외 3필지에 전기버스 충전소 설치를 추진해왔다.

 

하지만 인근 호성초·호성중 학부모와 아파트 주민 등은 충전소가 들어설 경우 위험성이 있고, 학생들의 통학 안전과 학습권이 침해될 수 있다면서 철회를 요구하면서 반대 시위를 시작했다.

 

이에, 최대호 안양시장은 지난달 29일 시청에서 학부모, 주민 등으로 구성된 비상대책위원회와 만나 의견을 수렴하고 중재에 나섰다.

 

최 시장은 지난 8일 운수회사 대표 등 관계자를 면담하고 대상지가 학교와 인접한 점과 시민안전 등을 고려해 재검토해줄 것을 제안했다.

 

운수회사는 지난 14일 충전소 설치사업을 중단하고, 시의 제안대로 부지 활용방안을 모색하겠다고 입장을 전했다.

 

앞서, 운수회사는 지난 3월 29일 해당 부지에 전기버스 충전소 설치를 위한 건축허가를 동안구청에 신청했다.

 

최대호 시장은 “앞으로도 시민, 기업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시정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송경식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