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7 (금)

  • 구름조금동두천 22.2℃
  • 맑음강릉 18.9℃
  • 맑음서울 23.3℃
  • 구름조금대전 22.1℃
  • 구름조금대구 19.5℃
  • 맑음울산 17.5℃
  • 구름많음광주 22.0℃
  • 맑음부산 19.5℃
  • 구름많음고창 21.4℃
  • 맑음제주 20.9℃
  • 맑음강화 21.5℃
  • 구름많음보은 19.8℃
  • 구름조금금산 19.5℃
  • 구름많음강진군 20.6℃
  • 구름많음경주시 16.7℃
  • 구름많음거제 20.4℃
기상청 제공

바른미래 원내대표 경선 김성식·오신환 맞대결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경선이 김성식·오신환 의원간 양자 대결로 열리게 됐다.

김 의원과 오 의원은 13일 오전 10시30분과 11시 국회에서 잇따라 출마 기자회견을 열었다.

김 의원은 니알 기자회견에서 “바른미래당은 끝없이 추락하느냐, 국민과 함께 도약하는 전환점을 만들 것인가의 벼랑 끝에 있다”며 “이런 절박한 심정으로 원내대표 선거에 나서고자 이 자리에 섰다”고 밝혔다.

이어 “저는 당권파 후보도, 비당권파 후보도 아니다”라며 “지금 바른미래당은 혁신하고 화합해야 한다. 저의 쓰임은 바로 여기에 있다고 믿는다”라고 덧붙였다.

오 의원은 당 결집과 총선 승리를 강조했다.

오 의원은 원내대표 출마 기자회견에서 “저는 절체절명의 위기에서 당을 구하고, 총선 승리의 교두보를 마련하기 위해 원내대표 경선에 출마한다”고 밝혔다.

/최정용기자 wesp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