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8 (토)

  • 흐림동두천 27.0℃
  • 흐림강릉 22.2℃
  • 서울 25.1℃
  • 대전 24.8℃
  • 대구 24.7℃
  • 울산 24.2℃
  • 흐림광주 26.5℃
  • 천둥번개부산 24.9℃
  • 흐림고창 26.7℃
  • 흐림제주 31.4℃
  • 구름많음강화 25.8℃
  • 흐림보은 23.7℃
  • 흐림금산 23.6℃
  • 흐림강진군 27.0℃
  • 흐림경주시 22.4℃
  • 흐림거제 25.5℃
기상청 제공

인천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360명..331명 퇴원

병상 총 394개 가동률 여유..11만여 명 검사 받아

 

인천지역 코로나19 누적확진자가 12일 현재 360명을 기록했다. 지난 1월20일 중국 우한시 거주 중국인의 코로나19 판정으로 국내 첫 확진환자가 인천에서 발생한 이후 6개월여 만이다.

 

인천의 확진환자 발생률은 대규모 감염사태가 있었던 대구·경북 지역을 제외하면 세종시, 서울시에 이어 인구 10만 명 당 기준 세번째다.

 

12일 시에 따르면 누적 확진자 360명 중 331명이 완치 퇴원했으며, 27명이 현재 치료 중이다.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는 2명이다.

 

감염 경로를 보면 부천 쿠팡물류센터에서 감염된 사례가 63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해외에서 감염돼 입국한 경우가 62명, 교회 관련 확진자 56명, 이태원 클럽 확진자 54명, 구로 콜센터 확진자 18명 순이었고, 신천지 관련 확진자는 2명이었다.

 

군·구별로는 부평구 88명, 미추홀 69명, 계양·연수 54명, 남동 48명, 서구 23명, 중구 17명, 동구 4명, 강화 1명 순으로 확진자가 발생했고 옹진군은 이날 현재까지 1명도 없다.

 

인천지역 내 코로나 병상 가동률은 아직 여유가 있는 편이다. 확진 판정자는 지정병원인 인천의료원과 길병원, 인하대병원으로 분산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현재 이곳에 입원 치료 중인 환자는 31명이다.

 

지난달 정부는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으로 나와도 증상이 없는 상태가 일정기간 이상 유지되면 격리에서 해제하도록 했다. 바이러스 전파력이 거의 없는 환자가 병상을 차지하는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조치였다.

 

확진자와의 접촉으로 자가격리 중인 사람은 285명이고, 현재까지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인천시민은 총 11만645명에 달한 것으로 집계됐다.

 

인천시 관계자는 "지난달 말 코로나19 격리 해제 기준이 완화된 영향으로 지정병상 가동률은 여유가 있는 상황"이라며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생활방역 준수 등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박영재·유희근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