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3 (수)

  • 흐림동두천 18.0℃
  • 흐림강릉 17.2℃
  • 구름많음서울 19.8℃
  • 구름많음대전 19.3℃
  • 흐림대구 19.6℃
  • 흐림울산 20.3℃
  • 흐림광주 18.6℃
  • 구름많음부산 22.8℃
  • 흐림고창 19.5℃
  • 흐림제주 21.3℃
  • 흐림강화 17.9℃
  • 흐림보은 17.5℃
  • 구름많음금산 19.1℃
  • 흐림강진군 19.8℃
  • 구름많음경주시 19.8℃
  • 흐림거제 20.6℃
기상청 제공

오산의 30년 역사와 문화적 가치를 담다… ‘제3차 오산시사’ 발간

 

오산시가 지난 14일 30년 오산의 역사와 문화적 가치를 담은 제3차 ‘오산시사’ 발간 보고회를 개최했다.

 

15일 시에 따르면 ‘오산시사’는 1989년 오산읍에서 시로 승격된 후 10년마다 오산의 역사와 문화뿐 아니라 세월의 흐름에 따라 변화하고 발전하는 오산의 모습을 담은 오산역사 기록물이다.

 

이번 3차 ‘오산시사’는 시 승격 30주년을 맞이해 2018년 4월부터 2년 3개월 동안 집필 기간을 거쳐, 2009년 오산시사 발간 이후 시의 발전상과 변화된 모습을 추가하고 과거 조사·연구되지 못한 자료를 보완해 시민들이 쉽고 편하게 읽을 수 있도록 발간됐다.

 

이날 보고회에는 곽상욱 오산시장을 비롯해 장인수 오산시의회 의장, 김영희 부의장, 한은경 의원, 시사편찬위원회 위원 등 15명이 참석해 ‘오산시사’의 활용과 나아갈 방향 등에 대해 토론했다.

 

이 자리에서는 오산의 역사책인 ‘오산시사’를 교육과정에 활용할 수 있는 장기적인 방안과 앞으로 새롭게 써지는 오산의 역사를 지속적으로 발굴·기록·축적하는 과정의 연속성이 필요하다는 등의 의견이 개진됐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이번 3차 ‘오산시사’ 는 더 나은, 더 발전된 오산시를 설계하고 만들어 가는 데 최고의 참고서가 될 것이라고 자부한다”면서, “세계에서도 인정을 받는 ‘교육도시, 오산’의 도시 브랜드를 확실하게 정착시킬 수 있었던 추진 과정을 자세히 수록해 오산시민 여러분들과 공유할 수 있어서 더 없이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편, ‘오산시사’는 총 7권 분책, 15편으로, 제1권 「생활환경, 지명유래」, 제2권 「역사, 유적·유물」, 제3권 「정치, 행정」, 제4권 「문화예술체육, 교육, 종교」, 제5권 「산업·경제, 보건·환경위생·사회복지, 사법·치안·소방·언론」, 제6권 「구비전승·민속·경기도당굿과 경기재인청, 성씨·인물」, 제7권 「오산시 연표, 사진으로 보는 오산」 등을 담았다.

 

이 ‘오산시사’는 전자책(e-book) 형태로도 제작돼 오산시 홈페이지 또는 오산문화원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열람이 가능하도록 서비스될 예정이다.

 

[ 경기신문/오산 = 지명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