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0 (일)

  • 맑음동두천 14.1℃
  • 맑음강릉 16.0℃
  • 맑음서울 18.5℃
  • 맑음대전 16.5℃
  • 맑음대구 17.3℃
  • 맑음울산 16.9℃
  • 맑음광주 18.3℃
  • 맑음부산 19.8℃
  • 맑음고창 16.5℃
  • 맑음제주 20.5℃
  • 맑음강화 15.2℃
  • 맑음보은 11.7℃
  • 맑음금산 13.7℃
  • 맑음강진군 17.6℃
  • 맑음경주시 14.7℃
  • 맑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최한주(고양시청) 전국실업역도 3관왕 등극

남자 61㎏급서 인상, 용상, 합계 모두 석권
남자 55㎏급 김용호도 3관왕 대열 합류

 

최한주(고양시청)가 2020 전국실업역도선수권대회에서 3관왕에 올랐다.

 

최한주는 11일 강원도 양구군 용하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첫 날 남자일반부 61㎏급 인상에서 117㎏을 들어올려 박상현(경남도청·109㎏)을 꺾고 정상에 오른 뒤 용상에서도 147㎏을 성공시켜 김영준(전남 보성군청·140㎏)과 박상현(120㎏)을 따돌리고 우승을 차지했다.

 

최한주는 인상과 용상을 합한 합계에서도 264㎏을 기록하며 박상현(229㎏)을 여유있게 제압하고 3관왕에 등극했다.

 

남일반 55㎏급에서는 김용호(포천시청)가 인상 101㎏, 용상 139㎏, 합계 240㎏으로 3관왕이 됐다. 김용호는 용상에서 대회신기록(종전 138㎏)도 수립했다.

 

남일반 67㎏급에서는 윤여원(수원시청)이 인상 131㎏, 용상 161㎏, 합계 292㎏으로 은메달 3개를 획득했고 같은 체급 김성진(고양시청)은 인상 129㎏으로 3위에 입상했으며 여일반 49㎏급 고보금(평택시청)도 인상과 합계에서 67㎏과 155㎏으로 동메달 2개를 수확했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