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9 (토)

  • 구름조금동두천 13.4℃
  • 맑음강릉 17.3℃
  • 구름많음서울 19.0℃
  • 맑음대전 16.3℃
  • 맑음대구 13.9℃
  • 맑음울산 15.8℃
  • 맑음광주 15.7℃
  • 맑음부산 17.7℃
  • 맑음고창 13.7℃
  • 구름조금제주 17.2℃
  • 구름많음강화 19.4℃
  • 구름많음보은 11.6℃
  • 맑음금산 12.6℃
  • 맑음강진군 13.9℃
  • 맑음경주시 12.3℃
  • 맑음거제 14.0℃
기상청 제공

부천시, 한국전자기술연구원과 손잡고 스마트시티 기반 구축에 나서

 

부천시가 스마트시티 구현을 위해 한국전자기술연구원(KETI)과 공동으로 협력해 혁신기술 기반을 구축해 나간다.

 

부천시는 12일 한국전자기술연구원(KETI)과 지난 11일 스마트시티 혁신성장 허브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데이터허브 구축 협력 ▲차세대 플랫폼 기술 실증 및 확산 ▲AI·데이터 기반 감염병 예방·확산방지 기술 공동개발·실증·확산 ▲스마트시티 허브 혁신도시 신기술 개발·실증·확산을 위하여 상호 협력하게 된다.

 

시는 그동안 스마트 주차시스템과 주차로봇 체계 등 우수한 스마트 기술을 활용한 주차관리 시스템 개발에 노력을 기울여 왔다.

 

또 스마트시티챌린지 사업을 통해 추진하고 있는 ‘부천형 스마트 모델’은 혁신기술을 적용해 도시의 스마트화를 크게 진전시킬 것으로 전망된다. 이를 위해 시는 독자적인 기술을 보유한 강소기업과의 거버넌스를 구축해 안심울타리, 사람찾기 등 다양한 서비스 솔루션을 마련하고 있다.

 

서비스 솔루션 구현을 통해 시민이 디지털 환경에서 일상생활의 편리함을 자연스럽게 느낄 수 있도록 디지털 플랫폼을 구축하고, AI 영상, AI 클라우드 등 혁신기술 기반의 공공서비스를 적극 개발한다는 구상이다.

 

시는 더불어 코로나19 상황 등 감염병 위기 상황이 향후에도 발생할 수 있다는 점에서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킬 수 있는 신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감염병 예방 및 확산 방지 기술을 관련 강소기업 등과 함께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이번 한국전자기술연구원과 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이 협력하여 차세대 혁신기술을 공동 개발하고 실증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마련될 것”이라며 “시는 AI융합 및 차세대 플랫폼 등을 통한 데이터 허브 혁신도시 입지를 다져 국내 스마트 허브도시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부천시는 이날 시청 내 만남실에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 완료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통합플랫폼을 통해 시민 안전과 환경, 주차 등 다양한 분야를 통합 관리하는 시스템 도입의 방식과 주요 현안들이 제기됐다.

 

시는 이날 보고된 보고서를 기반으로 내년부터 스마트시티 관련 사업을 순차적으로 진행한다는 구상이다.

 

[ 경기신문/부천 = 김용권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