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6 (토)

  • 맑음동두천 -2.1℃
  • 구름많음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0.7℃
  • 흐림대전 3.4℃
  • 연무대구 8.4℃
  • 구름조금울산 13.2℃
  • 박무광주 3.5℃
  • 구름많음부산 12.0℃
  • 흐림고창 2.9℃
  • 박무제주 8.5℃
  • 구름조금강화 -2.5℃
  • 흐림보은 2.3℃
  • 흐림금산 3.2℃
  • 구름많음강진군 4.5℃
  • 구름많음경주시 10.1℃
  • 구름많음거제 11.7℃
기상청 제공

디펜딩 챔피언 SK 슈가글라이더즈 핸드볼코리아리그 첫 승 신고

김선화, 유소정, 조수연 19점 합작 대구시청 24-21 제압
1승 1무 승점 3점으로 3위 올라
SK 슈글즈 골키퍼 이민지 눈부신 선방 팀 승리 기여

 

‘핸드볼코리아리그 여자부 디펜딩챔피언’ SK 슈가글라이더즈가 시즌 첫 승을 신고했다.

 

SK 슈글즈는 5일 충북 청주 SK호크스아레나에서 열린 2020~2021 SK핸드볼코리아리그 여자부 1라운드 두번째 경기에서 김선화(8골)와 유소정(6골), 조수연(5골) 트리오가 19점을 합작한 데 힘입어 대구시청을 24-21, 3점 차로 따돌렸다.

 

지난 달 28일 열린 시즌 첫 경기에서 광주도시공사와 23-23으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던 SK 슈글즈는 이날 첫 승을 신고하며 1승 1무, 승점 3점으로 부산시설공단과 삼척시청(이상 2승·승점 4점)에 이어 리그 3위에 올랐다.

 

SK 슈글즈는 전반 초반 조하랑의 연속골을 앞세운 대구시청에 3-6까지 끌려가며 불안하게 출발했지만 전반 중반 이후 김선화, 유소정, 조수연의 득점포가 터지며 추격에 나섰고 전반 종료 6분38초를 남기고 유소정의 득점으로 9-9 동점을 만들며 균형을 맞줬다.

 

이후 팽팽한 접전을 이어간 SK 슈글즈는 12-12, 동점으로 전반을 마무리 했다.

 

 

SK 슈글즈는 후반 초반에도 대구시청에 끌려갔지만 9분 55초 만에 김선화의 6M 슛으로 16-15 역전에 성공한 뒤 1골 차 리드를 이어가기 시작했고 후반 15분23초 만에 최수지의 왼쪽 사이드 슛으로 20-18로 점수 차를 벌렸다.

 

기세가 오른 SK 슈글즈는 김선화의 연속 득점으로 21-18, 3골 차로 달아났고 대구시청이 조하랑의 골로 22-20으로 따라붙자 최수지와 김금정이 연속골을 뽑으며 24-20, 4골 차로 점수 차를 벌리며 사실상 승부를 결정지었다.

 

SK 슈글즈의 골키퍼 이민지는 경기 종료 9분여를 남긴 상황에서 대구시청의 슈팅을 4차례나 막아내는 슈퍼 세이브를 보이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SK 슈글즈의 승리에 앞장선 김선화는 경기 MVP에 선정됐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