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수)

  • 구름조금동두천 27.2℃
  • 구름조금강릉 31.7℃
  • 구름조금서울 28.9℃
  • 구름많음대전 30.5℃
  • 구름많음대구 31.2℃
  • 맑음울산 28.3℃
  • 구름많음광주 29.7℃
  • 구름조금부산 28.8℃
  • 흐림고창 28.6℃
  • 맑음제주 29.4℃
  • 구름많음강화 25.0℃
  • 구름조금보은 26.5℃
  • 구름조금금산 26.3℃
  • 구름조금강진군 27.4℃
  • 구름조금경주시 28.7℃
  • 구름조금거제 28.0℃
기상청 제공

‘비리 유치원 고발 무마 의혹’ 박광온 의원…경찰, 수사 착수

 

자신의 지역구에 있는 비리 사립유치원에 대한 고발을 무마하고자 경기도교육청에 외압을 행사했다는 의혹을 받는 더불어민주당 박광온 의원(경기 수원정)에 대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17일 사법정의바로세우기시민행동(사세행)에 따르면 김한메 사세행 상임대표는 이날 오후 경기남부경찰청에서 박 의원 고발 사건에 대한 고발인 조사를 받았다.

 

김 대표는 이날 조사 전 경기남부청 민원실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박 의원은 2018년 경기도교육청 감사에서 자신의 지역구에 위치한 한 사립유치원이 수십억 원에 이르는 교비 착복 및 사기 등 불법행위로 적발되자 형사고발 및 범죄수익 환수 조치를 무마할 목적으로 자신의 보좌진에게 ‘교육청에 연락해 관련 사항을 문의하라’고 지시하는 등 외압을 행사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앞에서는 사법유치원 비리 근절과 유치원 3법을 외치면서 뒤에서는 ‘지역구 민원’이라는 미명하에 비리 사립유치원을 비호한 국회의원을 용납해서는 안 된다”고 주장했다.

 

박 의원 측은 해당 의혹을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지난달 3일 사세행은 박 의원을 직권남용권리행사 방해 혐의 등으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에 고발했다.

 

이후 공수처는 해당 사건을 경찰청에 이첩했으며, 경찰청은 이를 경기남부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에 배당했다.

 

[ 경기신문 = 김기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