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수)

  • 흐림동두천 24.2℃
  • 흐림강릉 31.2℃
  • 흐림서울 25.8℃
  • 대전 28.6℃
  • 흐림대구 30.4℃
  • 울산 26.2℃
  • 광주 28.1℃
  • 흐림부산 24.8℃
  • 구름많음고창 28.7℃
  • 구름많음제주 31.4℃
  • 흐림강화 23.8℃
  • 흐림보은 28.9℃
  • 흐림금산 28.4℃
  • 흐림강진군 27.1℃
  • 구름많음경주시 29.4℃
  • 구름많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유정복 후보 "영흥화력 1‧2호기, LNG 조기전환...송도에 녹색기후 복합단지 구축"

[선택 6.1, 仁川의 미래]

 유정복 국민의힘 인천시장 후보가 영흥화력발전소의 친환경 연료 조기 전환과 계양숲공원 조성 등 인천을 녹색도시로 만들기 위한 환경 공약을 내놨다.

 

유 후보는 인천시 전체 온실가스 배출량의 49%를 차지하는 영흥화력의 1‧2호기를 LNG로 조기 전환하겠다고 26일 밝혔다.

 

그는 상가‧학교‧공연장‧백화점 등 다중이용 시설을 대상으로 스마트 실내 공기질 측정 시스템을 운영하고, 경유 시내버스의 전기‧수소차 교체 및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 계양산 뒤쪽 롯데 소유 땅 166만㎡를 숲공원으로 조성하고 소래습지의 국가정원 지정, 계양산∼솔찬공원 무장애 둘레길 조성 등을 추진한다.

 

송도국제도시에는 G타워 옆 부지(송도동 24일대)를 이용해 지하 3층, 지상 33층 규모의 녹색기후 복합단지를 구축한다. 이곳에 녹색기후기금(GCF) 등 기후 관련 국제기구, 국제인증기구 등을 들어서게 한다는 방침이다.

 

유정복 후보는 “승기‧장수‧굴포‧공촌‧나진포천 등 인천 5대 하천을 물놀이 수준의 수질로 복원하겠다. 한강수계물이용부담금을 활용해 해양쓰레기를 수거하고, 상수도 정수장 고도화와 노후 상수도관 지속적 교체 등을 추진할 것”이라며 “환경 여건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친환경 녹색도시 인천을 구현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조경욱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