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9 (목)

  • 흐림동두천 -5.1℃
  • 구름많음강릉 -0.1℃
  • 구름많음서울 -2.5℃
  • 맑음대전 -3.5℃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0.5℃
  • 연무광주 1.0℃
  • 구름많음부산 4.4℃
  • 흐림고창 -2.1℃
  • 흐림제주 7.6℃
  • 구름조금강화 -6.0℃
  • 맑음보은 -6.8℃
  • 흐림금산 -6.6℃
  • 흐림강진군 -1.1℃
  • 맑음경주시 -5.1℃
  • 구름많음거제 1.4℃
기상청 제공

군포시, 시의회에 문화도시 감사청구는 '다수의 힘으로 밀어 붙이는 정치공세'

시의회의 감사청구 결의에 반박

 

군포시는 8일 문화도시 조성사업 중단에 대한 시의회의 감사원 감사청구 의결은 '다수의 힘으로 밀어붙이는 정치공세'라고 반박했다.

 

시는 '거짓으로 청구되는 감사는 기각되어야 마땅하며 의회는 시민들에게 지탄 받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시의회는 지난 1일 제265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김귀근 의원이 대표 발의하고 민주당 소속 6명의 의원이 공동 발의한 '군포시 문화도시 조성사업 중단에 대한 공익감사 청구의 건'을 통과시켰었다.

 

이날 김귀근 의원은 제안 설명을 통해 조례에 명시된 의무를 이행하지 않아 위법이라 주장했다.

 

이에 대해 시는 '문화도시 조성사업은 중단된 사실이 없다'고 강조했다. 실제로 시는 문화도시 선정 추진절차를 계속 밟아왔었다.

 

지난 6일 문체부는 군포시가 4차 문화도시 선정에는 탈락했으나 예비도시 자격으로 5차 선정에 지원하라는 공문을 보내왔다.

 

군포시는 1년간 준비할 시간을 얻은 것으로 보다 내실 있는 계획서를 통해 문화도시 선정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시는 김귀근 의원의 제안 설명이 사실왜곡이라며 반박했다.

 

첫째 문화도시 추진을 중단하지 않았다.

 

둘째 문화도시 조성사업 관련 협약을 파기한 사실이 없다.

 

세째 시장이 지원센터 직원을 회유하여 퇴직하게 했다는 발언 또한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하은호 시장은 취임 초 "문화도시 선정 추진 사업이 일부 예산낭비가 우려된다. 게다가 외부 용역에 맡겨져 추진되고 선정된 이후에도 지원센터가 도시의 문화 전반을 관장하며 네트워크를 구축해 사업하는 구조는 곤란하다”지적하고“시민의견을 더 수렴해서 추진 하겠다”는 의지를 밝혀왔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장순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