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4 (금)

  • 구름조금동두천 21.6℃
  • 흐림강릉 18.4℃
  • 구름많음서울 24.2℃
  • 구름조금대전 26.5℃
  • 구름많음대구 20.5℃
  • 구름조금울산 18.7℃
  • 맑음광주 26.7℃
  • 맑음부산 19.9℃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21.0℃
  • 구름조금강화 18.9℃
  • 맑음보은 25.5℃
  • 맑음금산 25.9℃
  • 맑음강진군 23.8℃
  • 맑음경주시 19.8℃
  • 맑음거제 19.7℃
기상청 제공

김동연-응우옌 득 하이 베트남 국회부의장, 협력 방안 논의

“도-베트남 청년 간 인적교류 활발했으면”
응우옌 득 하이, 베트남 방문 초청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23일 응우옌 득 하이(Nguyen Duc Hai) 베트남 국회부의장을 만나 “경기도는 베트남을 가장 중요한 파트너로 생각하고 있고 모든 방면에서 협력 관계를 증진했으면 한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이날 경기도청에서 “여러 번 가봤고 알고 있는 베트남은 국민 평균 연령이 가장 젊은 나라고 경제 역동성이 국민 우수성이 뛰어나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오늘 방문을 계기로 함께 구체적으로 할 수 있는 방안을 지금부터 시작했으면 좋겠다. 한 가지 추가한다면 도와 베트남 청년들 간 인적교류를 많이 했으면 한다”고 동의했다.

 

이어 “도내 살고 있는 베트남 국민들, 특히 양쪽의 문화와 언어를 익히는 2세들은 정말 훌륭한 자원이 될 것”이라며 “향후 이들을 포함한 교민들에 대해 도가 특별히 신경쓰겠다”고 약속했다.

 

응우옌 득 하이 부의장은 “무역, 물류, 첨단기술 분야를 비롯해 문화교류, 관광 분야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갖고 있고 경기도와 더 많은 활동을 같이 했으면 한다”고 화답했다.

 

아울러 “특히 호치민 첨단기술 산업단지를 조성하고 있는데 이 부분의 협력을 부탁한다. 베트남은 녹색성장과 순환경제 등 도의 도시개발 경험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또 “베트남과 경기도의 여러 지방이 자매결연을 맺고 좋은 협력 관계가 되길 바란다”며 “베트남 교민에 대해서도 좋은 생활 환경을 만들어 주시고 한국에 잘 정착할 수 있도록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응우옌 득 하이 부의장은 김 지사를 베트남 국회에 초정, 김 지사는 “적절한 기회에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이날 만남은 교류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싶다는 응우옌 득 하이 부의장의 제안으로 이뤄졌다.

 

한편 김 지사는 취임 이후 지난해 9월 빈푹성 인민위원장, 12월 베트남 국가주석과의 면담에 이어 이번 국회부의장까지 3번째 만남을 가졌다.

 

또 지난달에는 동탑성 인민회의 부당서기가 오후석 행정2부지사와 면담하는 등 경기도와 베트남 간의 교류가 활발하게 이어지고 있다.

 

도는 베트남 응에안성, 호치민시와 우호협력 관계를 맺고 있으며 보건의료·초청연수·공적개발원도(ODA)·농업기술 등 다방면의 교류를 추진 중이다.

 

 

 

[ 경기신문 = 이유림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