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3 (목)

  • 맑음동두천 24.5℃
  • 맑음강릉 32.7℃
  • 맑음서울 25.4℃
  • 맑음대전 28.9℃
  • 맑음대구 32.1℃
  • 맑음울산 23.8℃
  • 맑음광주 27.5℃
  • 연무부산 22.9℃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4.1℃
  • 맑음강화 19.3℃
  • 맑음보은 27.5℃
  • 맑음금산 27.6℃
  • 맑음강진군 29.1℃
  • 맑음경주시 32.2℃
  • 맑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3·1절을 맞아 독립유공자 후손 자긍심 높인 김포시

김포시 독립유공자 후손에게 데니 태극기 이지지 뱃지 전달

김포시가 제105주년 3·1절을 맞이해 김포시 독립운동기념관에서 오전 10시 30분 열린 기념식에서 독립유공자 후손에게 ‘데니 태극기 이미지의 뱃지’를 달아줬다.

 

특히 ‘데니 태극기 뱃지’는 애국지사의 숭고한 뜻을 기리고 독립유공자 후손으로서의 자긍심 고취를 위해 3·1 만세운동의 상징적인 의미를 담아 준비한 것이다.

 

이날 오전 김병수 시장은 광복회원들을 대표해 광복회장에게 직접 뱃지를 달아 주며 다시 한번 3·1 만세 운동 후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밖에 기념관 앞 광장에서 대형 데니 태극기를 함께 펼쳐 3·1 독립만세의 정신을 계승하는 퍼포먼스로 눈길을 끌기도 했다.

 

기념식에 광복회를 비롯해 오라니장터3·1만세운동기념사업회, 월곶3.1정신선양회, 고촌 3.24 만세운동기념사업회 회원 등 100여명이 참석 태극기를 흔들었다.

 

이날 기미독립선언서 낭독에 이어 유공자에 대한 표창, 기념사, 삼일절 노래 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이뤄졌고, 독립유공자 고(故) 허주님의 손자 허종님, 독립유공자 고(故) 장삼수님의 외손자 김인철님에게 시정발전유공 표창이 전수됐다.

 

한편 김병수 시장은 기념사에서 “우리 선조 1만5천여명은 1919년 3월 22일부터 3월 29일까지 김포 전역에서 ‘대한독립 만세’를 외치셨다”며, “선열의 숭고한 정신을 되새기며 새로운 미래를 향해 상생과 화합으로 나아가야 할 때”라고 말했다.

 

김포시는 국립중앙박물관의 협조로 역사적으로 의미있는 태극기인 데니 태극기를 통해 순국선열의 희생을 되새기고자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 경기신문 = 천용남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