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동두천 30.6℃
  • 맑음강릉 29.3℃
  • 맑음서울 31.9℃
  • 맑음대전 33.6℃
  • 맑음대구 35.3℃
  • 맑음울산 29.6℃
  • 맑음광주 31.0℃
  • 맑음부산 27.1℃
  • 구름조금고창 29.0℃
  • 구름조금제주 28.9℃
  • 맑음강화 23.7℃
  • 맑음보은 31.6℃
  • 맑음금산 32.1℃
  • 맑음강진군 31.5℃
  • 맑음경주시 33.9℃
  • 맑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기획] 사각지대에 놓인 경계선 지능인 (중) 평생교육 준비하는 인천…자립은 걸음마

올해 예산 5000만원 투입해 연구용역 진행
용역 결과 토대로 평생교육 기본계획 마련
청년취업박람회서 소외되는 경계선지능인

 

인천시가 경계선 지능인의 평생교육을 준비하고 있다.

 

전국적으로 경계선 지능인에 대한 실태조사는 아직 부족하다. 전체 인구의 약 13%가 해당하는 것으로 추정될 뿐이다.

 

인천 전체 인구 300여만 명 기준, 39만 명 정도가 경계선 지능인인 셈이다.

 

지난해 ‘인천시 경계선 지능인 평생교육 지원 조례’가 제정됐다. 경계선 지능인의 자립과 사회참여를 촉진하고 삶의 질을 높이고자 마련됐다.

 

이에 시는 올해 예산 5000만 원을 투입해 ‘경계선지능인 평생교육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연구용역’을 이달부터 6개월간 추진한다.

 

연구용역 결과를 토대로 평생교육 기본계획을 세운다.

 

이 연구용역에는 ▲경계선지능인 개념 및 특성 조사 ▲경계선지능인 현황 및 경계선지능인 대상 평생교육 현황 분석 ▲생애주기별 요구 및 지원 우선순위 설정 ▲평생교육 정책목표 및 방향 설정 등이 담긴다.

 

물론 첫술부터 배부르기는 어렵다.

 

그러나 기본계획을 5년 단위로 짜는 만큼 처음부터 치밀한 접근이 필요하다. 앞서 연구용역을 진행한 서울시와 경기도에 비하면 평생교육 지원내용이 두루뭉술하다.

 

인천시는 큰 틀만 잡아놓아서다.

 

반면 서울시는 교육지원·직업군 및 인턴십 연계 기업 발굴·고용지원·생활 매뉴얼 등 장애인 지원사업과 구별되는 경계선 지능인 고유사업 발굴을, 경기도는 사회적응 지원 제공·성인교육 기회 마련 등 지원사업 계획을 연구용역 과업지시서에 구체적으로 명시해 놓았다.

 

아직 인천시도 세밀한 평생교육 지원방안이 마련될 기회가 남아있다. 착수보고회가 예정돼 있기 때문이다.

 

인천시 관계자는 “다음주 중 착수보고회가 진행될 예정”이라며 “과업을 어떻게 수행할지 대략적인 계획을 설명하는 자리다. 이때 시는 부족한 부분이 있다면 보완점을, 잘못된 방향은 다시 바로잡는다”고 설명했다.

 

그나마 아동의 경우 전문의료기관 심리치료 등 지원이 이뤄지고 있다.

 

성인 경계선 지능인은 여전히 사각지대에 있다. 자립을 위해선 취업 연계 지원이 필요하나 아직 별다른 지원책이 없다.

 

올해 시는 ‘인천 청년 취업설명회’를 채용 분야별로 모두 8회 진행한다. 지난달 30일에는 장애인 채용박람회도 열렸다.

 

문제는 경계선 지능인은 어느 쪽에도 끼기 어렵다는 점이다.

 

사회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만큼 또래 일반인들과 경쟁했을 때 밀릴 수밖에 없다. 그렇다고 지적장애로 인정받을 정도는 아니라 취업 취약계층으로 분류되지 않는다.

 

결국 구직에 어려움을 겪어도 도움을 받기 어렵다. 경계선 지능인을 위한 채용박람회가 따로 필요하다는 얘기다.

 

전국 최초로 서울시는 경계선지능인평생교육지원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65~84점이 나온 웩슬러 지능검사 결과지를 제출하면 가입할 수 있다.

 

이처럼 경계선지능인 채용박람회를 열게 되면 인천시도 지능검사 결과지나 관련 센터의 확인서를 제출해 대상인지를 확인하면 된다.

 

유경희 인천시의원(민주·부평2)은 “경계선 지능인은 조금만 더 관심을 가지고 지원하면 일상생활을 할 수 있다”며 “경계선 지능인과 직전 단계인 경우가 많다. 인천에서도 관련 지원 사업이 필요했기에 조례를 만들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자활 쪽으로 새로운 사업을 만들어 경계선 지능인 일자리에 투자하면 되겠다는 생각이 있다”며 “채용박람회와 연계될 수 있도록 꾸준히 관심을 가지고 챙기겠다”고 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김민지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