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6.1℃
  • 흐림강릉 17.5℃
  • 구름많음서울 18.0℃
  • 구름많음대전 18.3℃
  • 구름많음대구 18.3℃
  • 흐림울산 19.4℃
  • 구름많음광주 17.6℃
  • 흐림부산 19.7℃
  • 구름많음고창 16.4℃
  • 제주 20.9℃
  • 구름많음강화 17.1℃
  • 구름많음보은 13.4℃
  • 구름많음금산 15.8℃
  • 흐림강진군 17.5℃
  • 흐림경주시 17.1℃
  • 구름많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한국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 태풍 '장미' 북상에 대책회의 실시

 

한국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는 지난 9일 오전 집중호우 및 태풍 장미 북상에 따른 대응상황 점검과 피해 예방을 위한 긴급대책회의를 실시했다.

 

김종필 기획전략이사 주재로 진행된 이번 대책회의는 장마전선이 다시 북상해 경기지역 전역에 호우특보가 발효됨에 따른 것이다.

 

관내 시설물 피해 현황과 저수율, 배수장(갑문) 가동현황 등을 점검하고 피해복구 및 안전조치 계획을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김종필 이사와 이승재 본부장은 회의를 마치고 남양주시에 위치한 오남저수지를 방문해 긴급안전점검을 실시했다.

 

또 제당 방수포 설치 등 시설물 안전관리 상황과 피해복구 현황을 살펴보고 비상근무중인 직원들을 격려했다.

 

김종필 이사는 “기후변화로 국지적 가뭄과 홍수 등 자연재해가 앞으로 더 빈번하게 발생할 것”이라며, “상습침수 등 취약지역에 대해서는 반드시 예산을 확보해 항구대책사업을 추진함으로써 피해가 반복되지 않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 경기신문 = 편지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