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8.4℃
  • 구름많음강릉 18.5℃
  • 구름조금서울 20.4℃
  • 구름조금대전 21.2℃
  • 구름조금대구 19.5℃
  • 흐림울산 19.6℃
  • 구름조금광주 21.2℃
  • 흐림부산 20.7℃
  • 구름조금고창 18.3℃
  • 흐림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19.3℃
  • 구름조금보은 15.3℃
  • 구름많음금산 20.4℃
  • 구름많음강진군 19.4℃
  • 구름많음경주시 18.7℃
  • 구름많음거제 21.2℃
기상청 제공

경기체고 출신 염다훈 춘계대학생역도대회 3관왕 등극

인상, 합계에서 대회신기록 작성하며 우승
남일반 81㎏급 유재식, 여일반 64㎏급 박수민(이상 평택시청)은 각각 인상서 동메달

경기체고 출신 염다훈(한국체대)이 제17회 전국춘계대학생역도선수권대회에서 대회신기록 2개를 작성하며 3관왕에 올랐다.

 

염다훈은 12일 강원도 양구군 용하체육관에서 2020 전국실업역도선수권대회를 겸해 열린 대회 이틀째 남자대학부 89㎏급 인상에서 168㎏을 들어올려 대회신기록(종전 150㎏)을 세우며 이학영(한국체대·145㎏)과 한근규(경남대·135㎏)를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이어 열린 용상에서도 190㎏으로 한근규(176㎏)와 이학영(175㎏)을 제치고 1위에 오른 염다훈은 인상과 용상을 합한 합계에서도 358㎏으로 대회기록(종전 338㎏)을 새로 쓰며 이학영(320㎏)과 한근규(311㎏)를 여유있게 따돌리고 3관왕에 등극했다.

 

이밖에 남일반 81㎏급 인상에서는 유재식(평택시청)이 145㎏을 성공시켜 양지웅(충남 아산시청·151㎏)과 김영섭(국군체육부대·146㎏)에 이어 동메달을 획득했고 여일반 64㎏급 인상에서도 박수민(평택시청)이 93㎏을 들어올려 박민경(경북개발공사·96㎏)과 김예라(제주특별자치도청·95㎏)에 이어 3위에 입상했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