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4 (토)

  • 맑음동두천 6.0℃
  • 맑음강릉 12.0℃
  • 맑음서울 9.1℃
  • 맑음대전 8.0℃
  • 맑음대구 10.8℃
  • 맑음울산 9.9℃
  • 맑음광주 10.0℃
  • 맑음부산 11.7℃
  • 맑음고창 6.6℃
  • 맑음제주 14.3℃
  • 맑음강화 7.6℃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5.0℃
  • 맑음강진군 8.8℃
  • 맑음경주시 11.0℃
  • 맑음거제 11.7℃
기상청 제공

경기도 3/4분기 경제 부진 완화… 단, 서비스업 타격 높아

 

한국은행 경기본부는 25일 ‘경기도 지역경제보고서’를 내고 3분기 지역경기는 코로나19 충격이 지속되는 가운데 부진 정도가 완화됐다고 밝혔다.

 

생산 동향을 보면 3분기 들어 제조업은 전분기에 비해 소폭 증가했다. 자동차는 개별소비세 인하폭을 축소하면서 내수 판매가 둔화됐지만 수출이 회복세를 보였다.

 

디스플레이는 LCD 생산시설은 축소됐지만 IT패널 출하량과 OLED 패널의 공급이 늘면서 증가했고, 반도체와 기계장비도 각각 보합 수준을 나타냈다.

 

반면 같은 기간 서비스업은 줄어들었다. 도소매업은 재난지원금 조기 소진과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에 따른 백화점‧대형마트 매출 감소로 전 분기와비슷한 수준에 머물렀다.

 

운수업도 여름 휴가철에도 불구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오르진 못했고, 숙박‧음식점업과 교육서비스업도 영업 제한조치 등으로 감소했다.

 

수요 동향에 따르면 3분기 소비는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라 전분기에 비해 소폭 감소했으며, 건설투자 역시 주거용 및 상업용 건물을 중심으로 부진을 면치 못했다.

 

모니터링 결과 토목건설은 수주 부진으로 소폭 감소하고, 건물건설은 공공주택 수주가 증가해도 부동산 규제로 인해 민간 주택산업이 위축되면서 부진할 것으로 예상됐다.

 

3분기 설비투자와 수출은 모두 보합 수준을 유지했다. 설비투자는 앞으로 반도체 신규 생산시설 장비 도입 등을 중심으로 증가할 것으로 조사됐다.

 

7~8월 월평균 취업자 수는 전년 동기 대비 9만9000명 감소하면서 2분기(-8만2000명)보다 감소했다. 건설업과 제조업은 증가했으나 도소매·숙박·음식점업을 중심으로 감소했다.

 

같은 기간 소비자물가는 장마와 집중호우의 영향으로 채소와 과일 가격이 오르면서 1년 전보다 0.5% 상승했다.

 

7~8월 중 주택 매매 및 전세 가격은 전분기 말월 대비 각각 0.82%, 0.64% 상승했다. 교통 및 정비사업을 위주로 매매가가 올랐고, 전세 가격도 청약대기 수요 증가와 매물부족 등으로 전세가가 상승했다.

 

[ 경기신문 = 편지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