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30 (수)

  • 맑음동두천 -5.7℃
  • 맑음강릉 3.0℃
  • 맑음서울 -4.1℃
  • 구름조금대전 -1.2℃
  • 구름많음대구 2.9℃
  • 흐림울산 6.1℃
  • 흐림광주 3.1℃
  • 흐림부산 7.1℃
  • 흐림고창 2.4℃
  • 흐림제주 8.0℃
  • 맑음강화 -5.3℃
  • 구름많음보은 -1.3℃
  • 흐림금산 -0.1℃
  • 흐림강진군 4.3℃
  • 흐림경주시 4.4℃
  • 흐림거제 7.7℃
기상청 제공

“잇단 금리 인상…재무건전성·유동성 확보해야”

‘IFEZ 혁신성장 플랫폼’서 장근호 한국은행 인천본부 팀장 강의

 

미국의 잇따른 기준금리 인상으로 기업의 투자가 위축되고 있는 가운데 재무건전성과 유동성을 확보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6일 송도국제도시 G타워에서 ‘최근 금리인상 배경과 경제적 영향 기업의 대응 과제’를 주제로 제7회 인천경제자유구역 혁신성장 플랫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강사로 나선 장근호 한국은행 인천본부 기획조사팀장은 “최근 금리인상으로 인해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어려움이 클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에 대응한 기업의 재무건전성 개선과 유동성 확보 노력이 요구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글로벌 수요 둔화와 국제 유가를 비롯한 원자재 가격 변동 등 위험 요인과 환율 상승에 대비한 외화부채 관리에도 만전을 기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행사엔 셀트리온, 삼성바이오로직스, 포스코건설, ㈜나우시스템즈, 다이후쿠코리아(주), 경신홀딩스, 아이리스코리아 등 30여 개 기업 관계자와 한국은행 인천본부 김규수 본부장과 인천테크노파크, 인천글로벌캠퍼스운영재단,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인천대 등 유관기관과 대학 관계자가 온·오프라인으로 참석했다.

 

김진용 청장은 인사말에서 “이번 행사가 금리 인상에 따른 기업 활동과 투자 활동 위기를 극복하고 대응책을 마련하는데 많은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 경기신문 / 인천 = 박소영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