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2 (월)

  • 흐림동두천 26.2℃
  • 흐림강릉 29.7℃
  • 흐림서울 27.7℃
  • 흐림대전 29.3℃
  • 구름많음대구 30.2℃
  • 구름많음울산 28.5℃
  • 흐림광주 28.5℃
  • 맑음부산 27.4℃
  • 흐림고창 28.7℃
  • 구름많음제주 29.5℃
  • 흐림강화 26.2℃
  • 흐림보은 28.2℃
  • 흐림금산 29.6℃
  • 흐림강진군 28.1℃
  • 구름많음경주시 29.8℃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인천시, UAM 콘펙스 개최…글로벌 상호협력 도심항공교통 시대 가속화

10일~12일 영종 파라다이스시티 호텔서 개최…UAM 글로벌 기업 등 참여
도시·공항·대학·연구기관 간 도심항공교통 국제협력체 구축 공식화

 

인천시가 도심항공모빌리티(UAM) 산업 선도도시로 발돋음하고 있다.

 

시는 글로벌 도시와 기업이 참여하는 2022 케이 유에이엠 콘펙스(K-UAM Confex)를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영종 파라다이스시티호텔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K-UAM 사업은 도심, 광역, 섬지역의 대중교통체계를 혁신적으로 변화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받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한국형 도심항공교통체게 구축을 위한 정책과 기술 로드맵을 수립하고 실증을 위한 글로벌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국회도 도심항공교통 관련 법안을 추진하는 등 정책적 뒷받침을 하고 있다.

 

시는 2020년 정부가 K-UAM 정책·기술 로드맵을 제시한 이후 빠르게 움직이며 UAM 선도도시로의 도약을 꾀했다.

 

국가 간 운송 중심이던 기존 항공운송과 달리 UAM은 도시와 도시간 운송이 주를 이루는 만큼 지방정부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판단한 것이다.

 

시는 2020년 10월 지자체 최초로 ‘도심항공교통 체계 구축에 관한 조례’를 제정했다.

 

또 같은해 11월 영종3단계유보지와 계양3기신도시를 UAM 특화도시로 구축하기 위해 경제자유구역청·인천국제공항공사·한국토지주택공사·인천도시공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앞으로 시는 국제협력체 구축을 통해 UAM 체계에 대한 기준 마련에 앞장 선다는 구상이다.

 

시는 이번 행사에서 국제협력체 구축을 통해  UAM 체계에 대한 도시의 역할에 대해 논의한다.

 

10일 행사 첫째날 미국 로스앤젤레스시·두바이민간항공청·샤를드공항 등 UAM 관련 기관들과 ‘UAM 기반 글로벌 도시간 협력체 구축’ 업무협약을 맺는다. 협력을 통해 공통의 UAM 정책과 기준 마련에 앞장서겠다는 구상이다.

 

공동연구의 성과를 발표하는 강연 38개와 각 기관이 보유한 혁신적인 기술을 뽐낼 수 있는 전시 101개 부스를 구성했다.


개막식을 시작으로 3건의 업무협약 체결이 이뤄진다.

 

구체적으론 ▲인천이 주도하는 글로벌 도시 간 협력체 구축 ▲인천의 실증·상용화 환경과 인프라 조성을 위한 기초지차체·유관기관 업무협약 ▲인천 UAM 실증과 안전기술 개발 업무협약이다.

 

올해 새롭게 도입된 비즈살롱(BIZ-SALON)에서는 글로벌 도시와 글로벌 기업, 글로벌 기업과 국내 기업의 상호 협력과 상용화를 위한 비즈니스 회의 24건이 이뤄진다.

 

인천이 주도하는 도심항공교통 국제 도시간 협력체 체결도 공식화 한다.

 

도시·공항·대학·연구기관 간 UAM 국제협력체(GURS)는 지난해 제1회 K-UAM Confex에서 인천-로스엔젤레스시 간 협력체 구축 협의를 시작했다.

 

2022년엔 뮌헨, 일드프랑스, 두바이가 참여했고 도시·공항 등 11개 기관이 협약을 체결한다. 

 

올해 인천과 로스엔젤레스시가 추진한 공동연구 1건의 연구 성과를 이번 행사에서 발표한다.

 

[ 경기신문 / 인천 = 박소영 기자 ]







배너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