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4 (금)

  • 흐림동두천 19.7℃
  • 흐림강릉 17.2℃
  • 구름많음서울 23.5℃
  • 구름조금대전 23.8℃
  • 맑음대구 26.5℃
  • 맑음울산 22.3℃
  • 맑음광주 26.9℃
  • 맑음부산 23.3℃
  • 맑음고창 ℃
  • 구름조금제주 22.3℃
  • 흐림강화 17.9℃
  • 구름많음보은 23.9℃
  • 구름조금금산 25.4℃
  • 맑음강진군 27.6℃
  • 맑음경주시 22.4℃
  • 맑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김은혜 예비후보 요청 광역버스 증차절차 돌입

지난 16일 김은혜 예비후보 국토부, 서울시, 성남시에 광역버스 증차 요청

김은혜(국힘·경기성남분당을) 예비후보가 국토부와 서울시·성남시에 증차를 요구했던 주요버스노선(M4102, 9401, 9000번) 등에 대해 성남시가 최근 광역버스 증편 추진을 결정·발표했다.

 

지난 16일 김 예비후보는 분당 주민에게 제안받은 광역·마을 버스노선에 대해 국토부, 서울시, 성남시에 증차를 요청했었다.

 

당시 M4102, 9401, 9000번 광역버스의 증차를 요청했던 김 예비후보는 “지금은 예비후보자 신분이지만, 광역·마을버스 증차를 통해 성과로 증명하겠다”고 자신감을 나타냈었다.

 

이에 화답하듯 성남시는 지난 22일 분당지역~서울역 간 운행 중인 기존 M4102, 9401, 9000번 등 광역버스 증편을 국토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와 서울시에 요청한 상황이다.

 

김 예비후보는 “분당 주민의 제안에서 시작된 버스 증차가 첫 관문을 통과한 것”이라며 “최종 증차 결정이 이루어지도록 다음 관문인 국토부와 서울시를 끊임없이 설득하고 관철시키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당 노선은 M4102번 오리역-숭례문, 9401번 구미동(차고지)-서울역, 9000번 구미동-서울역을 운행하고 있는 광역버스로 서울로 출·퇴근하는 분당 주민이 주로 이용하는 버스로 입석 금지 이후 대기 줄이 생기며 많은 민원이 발생하고 있다.

 

[ 경기신문 = 김대성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