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2 (목)

  • 흐림동두천 -1.2℃
  • 흐림강릉 -0.5℃
  • 서울 -0.2℃
  • 비 또는 눈대전 2.2℃
  • 대구 3.1℃
  • 울산 4.0℃
  • 광주 4.9℃
  • 부산 5.1℃
  • 흐림고창 5.4℃
  • 제주 11.3℃
  • 흐림강화 -0.9℃
  • 흐림보은 1.4℃
  • 흐림금산 2.1℃
  • 흐림강진군 5.5℃
  • 흐림경주시 3.5℃
  • 흐림거제 5.5℃
기상청 제공

‘사법리스크 해소’…도성훈 인천시교육감, 인천교육 정책추진 매진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은 30일 인천시교육청에서 열린 공감회의에서 사법리스크가 해소됐다고 밝혔다.

 

도 교육감은 “선거 기간에 제기된 혐의에 대해 모두 ‘혐의없음’이 결정됐다”며 “앞으로 학생성공시대를 위한 정책추진에 더욱 집중하고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지방선거 과정에서 도 교육감은 허위 사실 공표와 명예훼손 등 혐의로 송치됐으나 지난 25일 검찰에서 모두 불송치(옛 무혐의) 결정이 났다.

 

최근 인천 한 빌라에서 발생한 10대 형제 사망 사건과 관련해 주변인에 대한 지원 방법 모색도 촉구했다.

 

그는 “비극적인 소식을 접해 마음이 아프다”며 “함께 생활했던 학생과 교직원의 심리치료 등 다양한 지원 방법을 모색하라”고 했다.

 

도성훈 2기 인천시교육청은 내년 3월 1일을 목표로 조직개편을 추진하고 있다.

 

도 교육감은 조직개편안에 대해 “안전, 복지, 포용 정책을 비롯한 역점과제가 가시적으로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조직개편을 실시해야 한다”며 “부서 간 중복업무는 통합하고 업무를 재배분하는 등 불필요한 업무는 폐지해야 한다”고 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김민지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