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3 (목)

  • 맑음동두천 26.2℃
  • 맑음강릉 32.7℃
  • 맑음서울 26.3℃
  • 맑음대전 29.1℃
  • 맑음대구 32.1℃
  • 구름조금울산 26.4℃
  • 맑음광주 28.6℃
  • 구름많음부산 23.2℃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4.3℃
  • 맑음강화 19.6℃
  • 맑음보은 27.5℃
  • 맑음금산 28.3℃
  • 맑음강진군 29.6℃
  • 맑음경주시 32.6℃
  • 구름조금거제 25.5℃
기상청 제공

경찰, 여신도 성추행 혐의 허경영 ‘하늘궁’ 압수수색 실시

양주시 위치한 종교시설 하늘궁‧서울시 소재 강연장 수색
허경영 신도 20명 ‘여신도들의 신체 접촉’ 고소 따른 조사

 

경찰인 성추행 혐의로 신도들로부터 고소당한 허경영 국가혁명당 명예대표의 ‘하늘궁’에 대해 강제수사에 나섰다.

 

경기북부경찰청 여성청소년수사대는 15일 공중밀집장소추행 혐의를 받는 허 대표 관련 양주시 장흥면에 위치한 종교시설 하늘궁과 서울시 종로구의 한 강연장을 압수수색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2월 허 대표의 신도 약 20명은 그가 여신도들의 신체를 접촉했다며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허 대표가 자신의 신체를 접촉하면 아픈 곳이 낫고 일이 잘 풀린다며 신도들을 자신의 무릎에 앉히거나 자신을 안으라고 했다는 것이 이들의 설명이다.

 

반면 이에 대해 허 대표 측은 “면담 과정에서 당사자의 동의를 받고 영적 에너지를 주는 것이며 성추행당했다는 것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며 “수십, 수백 명이 지켜보는 자리에서 방문자를 성추행한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압수수색을 통해 확보한 증거 자료로 관련 혐의를 조사할 계획”이라며 “공중밀집장소 추행 혐의 외에도 준강제추행 혐의도 함께 들여다볼 것”이라고 말했다.

 

[ 경기신문 = 박진석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