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6 (목)

  • 구름조금동두천 22.3℃
  • 구름조금강릉 25.7℃
  • 맑음서울 22.5℃
  • 구름조금대전 25.9℃
  • 맑음대구 27.5℃
  • 맑음울산 23.5℃
  • 구름조금광주 26.1℃
  • 맑음부산 22.8℃
  • 구름조금고창 21.7℃
  • 구름조금제주 22.0℃
  • 구름조금강화 19.7℃
  • 맑음보은 23.5℃
  • 맑음금산 24.5℃
  • 구름조금강진군 26.3℃
  • 맑음경주시 28.2℃
  • 맑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한국전력, KB손보에 짜릿한 역전승…4위 도약

다우디, 서재덕, 신영석 활약…세트스코어 3-2 승리
신영석 역대 남자부 두번째 블로킹 1천 득점 돌파
KB손보, 승점 1점 보태 2위 유지

 

프로배구 남자부 수원 한국전력이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고 단독 4위로 올라섰다.


한국전력은 16일 의정부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 V리그 의정부 KB손해보험과 원정경기에서 다우디 오켈로(등록명 다우디·33점)와 서재덕(24점)이 57점을 합작한 데 힘입어 풀 세트 접전 끝에 세트스코어 3-2(21-25 25-19 22-25 29-27 15-13)로 승리했다.

 

이로써 3연패에서 탈출한 한국전력은 12승 11패, 승점 33점으로 천안 현대캐피탈(11승 12패, 승점 32점)을 밀어내고 4위로 도약했다.

 

한국전력은 1세트에 노우모리 케이티(48점)의 고공강타를 막지 못해 KB손보에 21-25로 세트를 내줬다.

 

2세트들어 서재덕과 다우디 좌우 쌍포가 살아난 한국전력은 신영석(12점)의 블로킹  득점까지 가세하며 25-19로 세트를 가져가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3세트에 다시 케이타의 강타와 한성정의 오픈공격을 앞세운 KB손보에 세트를 내주며 끌려간 한국전력은 4세트에 서재덕, 다우디, 신영석 삼각편대의 공격을 앞세워 듀스 접전 끝에 29-27로 세트를 따내 승부를 마지막 5세트로 몰고 갔다.

 

5세트 초반 팽팽한 접전을 이어가며 시소게임을 펼치던 한국전력은 6-6에서 상대 서브범실과 다우디의 오픈공격으로 8-6, 2점 차로 달아나며 승기를 잡았다.

 

이후 1~2점 차 리드를 이어가던 한국전력은 13-12에서 다우디의 백어택 공격으로 14-12, 매치 포인트를 만든 뒤 카이타에게 백어택 득점을 허용했지만 서재덕의 퀵오픈으로 15점을 따내며 승부를 결정지었다.

 

한국전력 센터 신영석은 이날 블로킹 득점 5개를 보태 이선규 SBS 스포츠 해설위원(1천56개)에 이어 역대 남자부 두 번째로 블로킹 1천 득점(1천4점)을 돌파했다.

 

한편 KB손보는 승점 1점을 쌓는데 그치며 12승 11패, 승점 41점으로 1위 인천 대한항공(14승 9패, 승점 43점)에 승점 2점 뒤진 2위를 유지했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